국민모임은 30일 오전 11시 서울 서대문구 전교조 사무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국 사태를 거치며 학생과 학부모뿐 바둑기초 아니라 일반 국민들도 불공정한 수시 제도에 분노했고, 공정한 정시 비율을 확대하라는 여론이 압도적”이라며 “수시· 학종(학생부종합전형) 폐단이 심각한 점을 감안해 정부에서 정시확대를 추진하는 것은 바람직한 방향임에도 전교조는 바둑기초 학생과 학부모의 염원을 짓밟는 폭거를 하고 있다”고 했다.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전교조는 정시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