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22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대입 정시 비율의 상향을 공식화했다. 정시 비중을 어느 정도로 늘리는지와 구체적인 적용 시점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으나, 교육계는 화들짝 놀란 분위기다. 그도 그럴 것이 대통령의 발언으로 현행 학생부종합전형(학종) 중심의 대입 판도가 수능 등 정시로 바뀔 여지가 있기 때문이다. 교육부는 이날 대통령 시정연설 이후 “학종강원랜드슬롯머신방법 비율 쏠림이 심각한 대학들, 특히 서울 소재